회원 로그인 창

  • 학술정보관 홈페이지에서 로그인 해주세요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나는 말을 잘 못해


SMART
 

나는 말을 잘 못해

시노 나오야 | 소미미디어

출간일
2022-03-23
파일형태
ePub
용량
14 M
지원 기기
PC 스마트폰태블릿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저는, 제대로 말할 수 없습니다. 하지만 도망치지 않고 말하고 싶어요.”

평범하게 말할 수 없어 입을 다물었던 중학생의
세상에서 가장 후련한 발표가 시작된다!

제47회 일본아동문예신인상 수상작. 《나는 말을 잘 못해》가 소미미디어에서 출간됐다. 《나는 말을 잘 못해》는 말더듬증을 겪는 중학교 1학년 유타가 방송부에 들어가 스스로의 목소리로 자신의 이야기를 할 수 있게 되는 과정을 그렸다. 어릴 적부터 말을 더듬어온 작가 시노 나오야는 말더듬증을 겪는 주인공의 목소리와 심정을 진실되게 묘사했다. 모두가 자신의 목소리를 듣기 싫어한다고 생각하며 하고 싶은 말을 참고 스스로를 지워가던 주인공이 희망을 찾는 과정은 독자에게 응원과 감동을 줄 것이다.

자신의 목소리가 싫은 중학생 유타가 용기를 가지고 불안을 이겨내는 순간,
편견으로 닫혀 있던 모두의 마음이 열린다.

올해로 중학교 1학년이 된 유타는 말을 더듬는다. 초등학교 학예회 연극에서 한 줄뿐인 대사를 말하지 못한 것이 시작이었다. 혼자 있을 때는 목소리가 잘 나오지만 다른 사람에게 이야기할 때는 말이 막히거나 더듬는다. 아무리 연습해도 증상은 호전되지 않는다. 언젠가는 다른 사람처럼 말할 수 있게 될 것이라 믿는 엄마도, 유타를 답답해하며 충고를 일삼는 누나도 유타를 이해하지 못한다. 유타는 점차 마음의 문을 닫는다. 많은 사람들이 자신을 바라보며 수군거리는 상황이 무서운 유타는 입학 첫날, 자기소개 시간에 교실에서 도망친다.
언제나 말하는 상황에서 도망치며 살아야 하는 걸까? 어른이 되면 취직할 수는 있을까? 그렇게 막막한 미래를 생각하며 집에 돌아가던 유타는 ‘당신도 유창하게 목소리를 낼 수 있게 될 것입니다’라는 전단지 문구를 보고 방송부에 들어간다. 그리고 거기에서 대화란 건 상대방과 의사소통이 된다면 충분하다고 말하는 부장 다치바나, 성우가 되고 싶어 대본을 함께 읽을 연습상대를 구하던 동급생 고베를 만난다. 방송부에서 새로운 인연을 접하며 유타의 세계는 점차 달라진다.
고베는 유타의 말을 끊지 않고 끝까지 듣는다. 더듬는 유타의 목소리에도 아무렇지 않게 대화한다. 유타는 처음으로 편하게 말할 수 있는 친구가 생겨 기뻐하지만, 고베와 함께하는 대본 연습이 자신의 말더듬 때문에 계속 막히자 힘들어한다. 그리고 들려온 ‘시내 웅변대회’ 소식. 빠지려고 한 유타에게 느닷없이 고베가 웅변대회에 나가자고 한다.
아무리 생각해도 실패할 것이다. 혹시 고베는 일부러 나를 괴롭히는 걸까. 유타는 웅변대회를 강요하는 고베가 점점 미워지고, 결국 절교를 선언하고 마는데……. 과연 유타는 대회에서 자신의 목소리로 발표를 끝까지 마칠 수 있을까?

“내 곁에 있는 건 내가 실패한다 해도 신경 쓰지 않고 있어줄 사람들이니까.”
말더듬이 작가가 쓴 말더듬이 소년의 이야기.
시노 나오야만이 쓸 수 있는 상냥한 연대와 응원.

시노 나오야는 제4회 포플러 사 소설 신인상 최종 선발에 오른 단편 〈나는 평범하게 말하지 못해〉를 고쳐 쓴 《나는 말을 잘 못해》로 데뷔하며 2018년 제47회 아동문예신인상을 수상했다. 이 작품은 교육신문에 소개되었고 학생과 교사, 학부모의 많은 관심을 받으며 ‘나카마치 테라스 틴즈 대상’, ‘사쿠라 메달 콘테스트’의 중학생ㆍ고등학생 부문을 수상했다. 시노 나오야는 《나는 말을 잘 못해》 출간 후 말더듬증과 언어장애에 대한 북토크 및 강연을 통해 일본에서 언어장애가 있는 사람들과 그들의 곁에 있는 사람들의 공감을 모았다.
시노 나오야는 작가의 말에서 가장 힘들었던 시절을 중학생 때로 꼽으며, 《나는 말을 잘 못해》를 통해 다른 사람들의 시선과 비웃음으로 마음의 상처를 받은 누군가에게 힘이 되고 싶다고 밝혔다.
유타를 곁에서 응원하는 등장인물들은 각기 다른 콤플렉스를 가지고 있다. 따돌림 당했던 과거, 취미를 무시당한 경험, 인상이 좋지 않아 받는 편견. 어딘가가 모난 스스로를 거부당하고 주변과 어우러지지 못하는 등장인물들은 유타의 곁을 자연스럽게 지킨다. 유타가 이들의 상냥한 애정을 눈치 채고 한 단계 성장하는 모습은 따뜻한 감동과 용기를 준다.

저자소개


저자 : 시노 나오야
저자 : 시노 나오야
椎野 直?
1984년 홋카이도 기타미 시에서 태어났다. 삿포로 시에서 대학을 졸업한 뒤 일을 하면서 소설을 집필했다. 제4회 포플러 사 소설 신인상에 응모한 〈나는 평범하게 말하지 못해〉로 최종 선발까지 올랐으며, 이 작품을 고쳐 쓴 《나는 말을 잘 못해》로 데뷔했다.
2017년에 출간된 《나는 말을 잘 못해》는 말더듬이인 작가의 마음이 담긴 성장소설이다. 출간 후 일본에서 같은 아픔을 지니고 있는 사람들의 공감을 받고 교육신문에 소개되는 등 많은 관심을 모으며 2018년 제47회 아동문예신인상을 수상했다.
2019년에는 도쿄도 고다라이 시의 학생들이 10대에게 추천하고 싶은 책을 선택하는 ‘나카마치 테라스 틴즈 대상’에 선정됐다. 2020년에는 일본 인터내셔널 스쿨의 사서와 교사가 선정하고 학생들이 투표하는 ‘사쿠라 메달 콘테스트’ 중학생·고등학생 부문을 수상했다.
시노 나오야는 《나는 말을 잘 못해》 출간 후 말더듬증과 언어장애에 대한 북토크 및 강연을 통해 독자와 활발히 소통하고 있다.

역자 : 이연재
한국외국어대학교에서 일본어과와 중국어과를 졸업했다. 용문고등학교에서 일본어와 중국어 교사로 지낸 뒤 현재 일본어 강사와 번역가로 활동 중이다. 번역한 작품으로는 《인플레이션과 세계 경제 대예측》, 《벚꽃 아래서 기다릴게》, 《혼이 머무는 곳》, 《정년 아저씨 개조계획》, 《육아는 그만 졸업합니다》가 있다.



역자 : 이연재

목차

서장 말이 나오지 않아
제1장 ‘유창하게 목소리를 낼 수 있게 될 것입니다’
제2장 처음 생긴 친구
제3장 교과서를 읽지 못해
제4장 암전
제5장 더 이상 너와는 이야기하고 싶지 않아
제6장 상냥한 사람들
제7장 저는 말을 잘하지 못합니다
마지막 장 전하고 싶은 말
작가의 말
옮긴이의 말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30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