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 학술정보관 홈페이지에서 로그인 해주세요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스무 살의 해방일지


SMART
 

스무 살의 해방일지

박범진 | 미다스북스

출간일
2023-02-27
파일형태
ePub
용량
16 M
지원 기기
PC 스마트폰태블릿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저자는 인생에서 한 번도 찬란한 봄날은 없다고 믿었다. 그저 자신의 마음을 괴롭힌 시린 기억뿐이라고만 생각해왔다. 하지만 문득 마주한 시린 기억들은 뜻밖의 그리움이 되어 가슴을 사무치게 했다. 오십이 되어 다시 펼쳐본 시린 기억은 지우고 싶은 자신의 그늘이 아니라 세상을 나아갈 나침반임을 깨달았다.
저자는 이제 별일 없이 잘 살았다는 고마움으로 모든 감정이 엉켜있는 지난 기억에 감사한다. 이제 시린 기억에게 괜찮다고 말하고 앞만 보며 가려고 한다. 아무리 시간을 재촉하여도 세월을 따라잡을 수 없다는 것을 세월이 흐른 후에야 알았다. 미래에 불안해했던 젊은 나와 그 미래에 서 있는 나는 같은 사람이지만 세월을 통해 인생의 작은 해답을 얻은 지금이 더 좋다. 지금의 생각이 미래에 또 어떻게 평가될지는 모르겠지만 인생은 매 순간 우리를 일깨운다.
세상이 우리를 속일지라도 우리는 세상에 한 번 태어난 소중한 존재이다. 그래서 우리는 행복을 누릴 수 있는 특권을 가졌다. 항상 이것을 잊지 말자. 이것이 저자가 말하는 스무 살의 해방이다. 저자의 발자취를 통해 누군가가 인생의 실마리를 찾는다면 더할 나위 없이 기쁠 것이다.

“어쩔 수 없이 혼자의 시간을 보냈던 젊은 나를 위로해 본다.
그때는 외로워서 괴로운 날들이었지만
지금은 가장 행복해 보이는 젊은 날들이었다고.
외로움은 젊음의 특권이었고 자유의 또 다른 말이라고.”

인생은 나로부터 많은 시간을
가져간 후 깨달음을 주었다!

우리는 최선을 다했던 과거의 모습을 미래의 눈으로 욕심부리며 또 다른 모습의 과거였기를 아쉬워한다. 그리고 그것을 후회라고 부른다. 그래서 아무리 노력을 해도 어느 하루 아쉽지 않은 날이 없고 어느 하루 소중하지 않은 날이 없다. 오십이 된 저자는 인생은 후회도 없고 회한도 없는 세월의 선물이라 말한다.
또 한 번의 강산이 변했다. 저자의 나이 앞에는 오(五)자가 붙었고 이제는 시린 기억 앞에 괜찮다고 말할 수 있다. 대단해 보이는 인생은 아닐지라도 스무 살을 삼켰던 시간 괴물은 크고 작은 깨달음들을 주며 쉰 살을 뱉어버렸다. 그 깨달음은 누군가에게는 왜곡된 괘변으로, 누군가에겐 공감의 위로가 될 수도 있을 것이다. 그러나 누구든 그 깨달음의 끝에는 현재의 ‘나’가 있다.
저자는 남은 인생이 부쩍 짧아 보이는 지금 더 이상 늦은 깨달음을 위해 시간을 허비하지 않기로 한다. 스무 살의 해방일지는 그렇게 저자의 인생에 마지막 자유를 주었다.

저자소개

충북 옥천에서 1남 4녀의 장남으로 태어났다. 대학교를 졸업할 때 즈음 외환위기가 터져 취직이 어려워지자 대학원으로 진학하였다. 대학원을 졸업하여도 취직은 쉽지 않았다. 그래도 운이 좋아 HD투자신탁증권에 입사하였다. 이후 회사 주인이 바뀌면서 P투자증권을 거쳐 HW투자증권에서 근무하였다. 지금은 우여곡절 끝에 대학교에서 학생들을 가르치고 있다.

시골에서 태어난 촌놈은 아무런 준비도 없이 세상에 뛰쳐나왔다. 그리고 젊은 패기 하나만 믿고 세상에 덤벼들었다가 무시와 괄시를 받으며 상처를 입었다. 세월은 영업직원인 내가 학교의 꿈을 품었다는 이유로 혹독한 시련을 주었다. 그러나 세월의 담금질에 여린 마음은 단단해졌고, 시간만이 알 수 있는 정답을 마침내 인내와 끈기로 얻어 내었다. 분노와 좌절의 시간이 지나간 자리에는 교수가 된 내 모습이 있었다. 오십이 넘은 지금 시린 기억이 이젠 괜찮냐고 안부를 묻는다. 나는 이젠 괜찮다고 말을 한다. 앞으로 계속 공부하며 인생을 이야기하려고 한다.

저서로는 호주에서 일 년 살기를 풀어낸 『넌 지금 잘 가고 있니?』가 있다.

블로그: https://blog.naver.com/sunguja72

목차

프롤로그

Part 1. 가진 것이 젊음밖에 없어서 기다릴 수 있다
1. 가진 게 없어서 그래야 하는 줄 알았다
2. 젊음이 있어야 쥐구멍에도 볕이 든다
3. 정글에는 미운 오리가 살 수 없다
4. 외로움도 젊음의 특권이다
5. 회사의 매각이 성장의 원동력
6. 세상에 길드는 망아지
7. 서른하나의 봄날
8. 세월이 알려준 지혜
9. 원치 않던 인사이동

Part 2. 세상에 길들여지기 싫어서 꿈을 꾼다
10. 영업직원으로 다시 태어난다
11. 기억하고 싶지 않은 기억들
12. 잊지 못할 인생의 전환점
13. 바빠진 운명의 시계
14. 불안해서 견딜 수 없는 청춘
15. 포기하지 않으면 운명은 내 편
16. 내 사랑 언제나 내 곁에
17. 영업직원으로서 승진
18. 살아남기 위해 미운 오리가 되었다

Part 3. 흔들리는 세상도 나를 흔들진 못한다
19. 아름다운 구속
20. 내가 나를 가둔 형틀에서 벗어났다
21. 나도 아빠가 되었다
22. 무모하게 문을 두드린다
23. 돌고 도는 물레방아 세상
24. 폭풍의 한 가운데에서
25. 작은 희망에 다시 일어선다
26. 내가 탄 배가 가라앉는다
27. 희망 고문에 말라가는 영혼

Part 4. 시련은 내 마음을 단단하게 할 뿐이다
28. 세상이 관심을 보인다
29. 다시 또 매각되는 회사
30. 부딪혀보고 다시 또 깨진다
31. 살아남기 위한 힘겨운 사투
32. 별 볼 일 없는 나의 가치
33. 개미지옥에서 살아남기
34. 죽는 날을 알면 마음 편할까?
35. 불안과 초조 속에 심어둔 희망의 씨앗
36. 내가 들러리만 되길 원하는 세상

Part 5. 세상에 정해진 운명은 없다
37. 회사원으로서 마지막 해
38. 살아남기 위해 놓을 수 없는 미련
39. 정해진 운명을 바꾸고 싶었다
40. 나는 이름 없는 돌멩이
41. 고통 속에 찾아온 축복
42. 어쩔 수 없는 세상과의 싸움
43. 꿈은 어느 날 갑자기 이루어졌다
44. 같은 세상에 다시 태어난다
45. 시린 기억이 이젠 괜찮냐며 안부를 묻는다

에필로그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30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